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시회

빛의 예술, 보헤미아 유리

 

 

우리나라 체코 간의 외교 수립 25주년을 기념하여 개최합니다.

 

 

사진 역사의 길

 

빛의 예술, 보헤미아 유리 특별 전시회는 박물관 1층 역사의 길

왼쪽에 위치한 특별 전시실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사진 고대 유리 목걸이와 팔찌

 

전시되어 있는 유물은 340여 점이며

고대 유물 부터 현대의 작품들 까지 다양합니다.

 

 

사진 19세기 새 그림이 있는 화병/ 로코코 양식의 접시

 

화병은 불투명한 유리에 양각으로 세공한 금을 붙였습니다.

전시회에서는 보헤미아 유리 공예의 진수를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사진  체포되는 예수

 

뒷면에는 배에서 상인들을 구하는 성 니콜라우스가 그려진

양면으로 사용된 제단화입니다.

 

스테인드글라스로 대표되는 그리스도교 관련 유물들이

다수 전시되어 있습니다.

 

 

사진 석류석(garnet)으로 장식된 유리 바구니, 화병, 접시, 마개가 있는 병

 

1880년대 프라하를 기점으로 한 대형 회사에서 대량 생산된 제품

 

 

 

 

사진 브로치와 귀걸이 세트, 팔찌

 

19세기 북부 보헤미아 야블로네츠 수공업조합에서 만든 장신구

조합은 지역 발전을 위해 조합원의 직업 훈련과 교육을 지원하였다.

당시 설립된 학교 일부와

야블로네츠나트니소우 유리장신구박물관은 현존하고 있다.

 

 

 

사진 현대적인 유리 공예 예술품

 

이번 전시회는 고대의 유리 유물과 발전 된 중세의 유리 유물

그리고 현대에 이르기 까지 체코 보헤미아의

수준 높은 유리 공예품을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전시 안내

 

 

 

 

관람료 ; 무료 입장

 

 

관람 시간

화/목/금    09:00 ~ 18:00

수/토        09:00 ~ 21:00

일/ 공휴일 09:00 ~ 19:00

월요일 휴관

 

 

전시 기간

2015년 2월 10일 ~ 4월 26일

 

 

오시는 길

지하철 4호선/ 중앙선 이촌역 2번 출구

버스 400번, 502번 국립중앙박물관 하차

 

 

 

 

 

 

 

 

 

사진 / 국립중앙박물관 블로그 기자 7기 김혜연

 

Posted by 혜연

댓글을 달아 주세요